카톡: mtpolice2019 | 로그인 | 회원가입

[아스날 – 레스터시티]

아스널은 풀럼을 원정에서 5-1로 대파하고 파죽의 공식경기 9연승 행진을 질주했다. 리그 5위까지 치고 올라가며 최상의 분위기 속에서 A매치 휴식기를 맞이한 상황. 벵거 감독이 물러나고 에메리 감독이 부임함에 따라 당분간 과도기적 시기를 보낼 것이란 예상이 지배적이었으나, 당초 기대보다 빠르게 새 판을 짜는데 성공한 모습이다. A매치 휴식기 동안 부상에서 회복한 DF 소크라티스, GK 체흐는 이번 월요일 복귀 가능성이 있다는 소식. 반면 DF 코시엘니는 복귀까지 좀 더 시간이 필요하다. 소크라티스 결장시 DF 무스타피-홀딩이 중앙 수비진을 책임지게 될 전망이다. 아무래도 이쪽을 아킬레스건으로 손꼽을 만하다. 레스터와의 최근 맞대결에선 3승 1무 1패로 뚜렷한 우위를 나타내고 있다.

레스터 시티는 홈에서 에버턴에게 1-2로 무릎을 꿇고 리그 2연승 행진에 마침표를 찍었다. 크게 좋지도 나쁘지도 않은 초반 행보를 거듭한 끝에 10위에 랭크되어 있는 상황. 에이스 MF 마흐레즈를 맨시티로 떠나보냈음에도 불구, MF 매디슨이 그 공백을 기대 이상으로 잘 메워주고 있다는 점이 고무적으로 다가온다. FW 바디, 이헤나초를 비롯한 공격수들의 폼도 그리 나쁘지 않은 상태다. 단, 상위권 강호들의 발목을 잡아챌 만한 전력 및 기세인지 여부에는 다소간 의문부호가 남는다. 기존 부상자들 외에 DF 모건이 지난 경기 퇴장으로 결장이 불가피해졌다는 소식. DF 에반스가 그 공백을 대체할 수 있어 큰 걱정거리는 없어 보인다. 아스널 원정에선 11연패 포함, 1973-74 시즌에 거둔 2-0 승 이래 오랜 기간 승전보를 울리지 못하고 있다.

[삼프도리아 – 사수올로]

삼프도리아는 아탈란타 원정에서 1-0 신승을 거두고 리그 3경기 연속 무패행진을 질주했다. 최근 호조에 힘입어 5위까지 치고 올라간 상황. 올 시즌에도 자신들의 안방에선 나폴리를 완파(3-0)한 뒤 피오렌티나(1-1)와 비기고 인테르와도 접전(0-1)을 펼치는 등 강세가 만만치 않은 모습이다. 지난 시즌 로마에서 부진했던 FW 데프렐이 삼프로 건너와 완벽 부활했다는 점, MF 프라에 복귀 후 중원이 안정세로 접어들었다는 점 등도 커다란 호재로 다가온다. 당분간 상승무드를 유지해나갈 가능성이 높을 듯. A매치 휴식기 동안 부상에서 회복한 MF 사포나라도 이번 월요일에 복귀를 신고한다는 소식이다. 단, 사수올로와의 최근 맞대결에선 1승 1무 3패로 열세를 면치 못하고 있다.

사수올로는 나폴리 원정에서 0-2로 무릎을 꿇고 2연승 뒤 2연패 수렁에 빠졌다. 시즌 초반 데 제르비 감독의 공격축구가 제 기능을 하며 돌풍 조짐을 나타냈으나 그 기세가 한풀 꺾이고 만 상황. 유벤투스(1-2), 밀란(1-4), 나폴리(0-2)에게 모두 패하는 등 강팀들 상대로 한계를 노출하고 있다는 점도 눈에 띈다. 아무래도 감독 특유의 공격적인 성향상 원정경기에선 앞으로도 불안한 행보를 이어가게 될 전망이다. 나폴리전 도중 부상으로 교체 아웃됐던 MF 보아텡은 이번 경기 결장이 불가피해졌다는 소식. DF 호제리우 역시 지난 경기 퇴장으로 출전이 불가능하다. MF 던컨을 비롯한 기존 부상자들 공백까지 포함하면 공수 양면

댓글 남기기

메뉴 닫기